문화/체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에이프릴, BIAF2020 개막식 통해 화려한 공연 선보인다
 
황재웅 기자   기사입력  2020/10/14 [14:12]

▲ 그룹 에이프릴(APRIL)  (사진제공-DSP미디어)     

 

홍보대사 이나은이 속해 있는 그룹 에이프릴(윤채경, 김채원, 이나은, 양예나, 레이첼, 이진솔)이 축하 공연으로 10월 23일 열리는 제22회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이하 BIAF2020)의 개막식 시작을 연다.

 

에이프릴은 2015년 데뷔해 ‘봄의 나라 이야기’, ‘파랑새’ ‘예쁜게 죄’ 등의 곡으로 잘 알려져 있으며 올해는 두 차례의 화려한 컴백, 7번째 미니앨범 「다 카포」의 ‘LALALILALA(라라리라라)’와 스페셜 앨범 「헬로 서머」의 ‘Now or Never’로 새로운 컨셉 변화와 함께 큰 사랑을 받았다.

 

기자회견에 이어 애니메이션 장르에 걸맞는 화려한 비주얼과 상큼한 목소리로 추천작 다섯 작품을 소개한 홍보대사 이나은은 이번에도 개막작 <캘러미티 제인>을 애니메이션 영화제 개막식에서 소개할 예정이다.

 

개막식 사회는 이나은과 웹드라마 <에이틴>에서 함께 한 배우 신예은과 라디오를 통해 에이프릴과 만난 배성재 아나운서가 맡았다.

 

개막식은 10월 23일(금) 오후 6시에 한국만화박물관 상영관에서 진행되며, BIAF 페이스북 채널을 통해 온라인으로도 시청할 수 있다. BIAF2020은 오는 10월 23일(금)부터 10월 27일(화)까지 개최된다. ( www.biaf.or.kr )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10/14 [14:12]   ⓒ 부천오늘신문
 
관련기사목록
광고